인공지능 활용한 챗봇 서비스, 보험업계 전반으로 퍼져 - 우체국실손의료비보험

보험뉴스

보험에 관한 전문적인 지식이 부족하기에 자신에게 맞는 보험을 준비하도록 보험 설계사를 통해 해당 보험에 관해 설명받거나 해당 보험사의 상담 센터를 이용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다만 시간이나 공간의 제약으로 인해 보험 설계사 상담 센터 등을 이용하는 데 지장이 있는 경우도 있어 최근 여러 보험사에서 인공지능을 활용한 챗봇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도입 중입니다.


해당 챗봇 서비스란 소비자가 접하기 쉬운 채팅 형식으로 보험 고객이 주로 문의하는 상품 소개나 보험금 청구 방법, 보험 구비서류 등을 안내해주는 서비스라고 할 수 있습니다. 더욱이 인공지능 기술의 발달로 인해 고객과 대화하듯이 필요한 정보를 제공 중입니다.

 

챗봇의 경우 시스템이 상품을 비교한 다음 최적화하는 보험을 추천하고 있으며 고객에게 맞는 상담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한 보험가입이 증가하여 더욱 가치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외국에서는 국내의 보험사에서는 인슈테크를 활용하여 다양한 서비스를 이미 도입하였으며 보험금 청구나 계약 자동 심사 시스템이 그것입니다. 이는 24시간 온라인 가입을 통해 서비스 받을 수 있습니다. 

 

다만 아직 이런 챗봇 서비스는 개인정보보호 등의 문제로 인해 각 소비자 개인에 맞춘 상담에는 아직 어려움이 많아 한계가 있다는 지적도 제기되었습니다. 하지만 해당 챗봇 서비스의 경우 한계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업무처리의 효율성을 높여 소비자에게 더 나은 지원을 하고자 하는 보험업계 전반에서 연이어 시행 중이며 더욱 다양하게 제공될 것으로 전망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