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자 실손보험 가입, 주의해야만 한다는 지적 제기 - 우체국실손의료비보험

보험뉴스

나이가 많아 질병이나 상해 사고 위험이 큰 고령자도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진 유병자 실손보험을 준비한다면 주의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제시되었습니다. 왜냐하면, 앞서 이야기한 바와 같이 나이가 많아 질병이나 상해 사고 위험이 높은 고령자도 간편하게 가입하도록 유병자 실손보험은 가입심사 기준을 크게 낮춘 보험이지만, 보험의 손해율 악화를 고려해 납입 보험료가 크기 때문입니다.

 

간편심사보험 및 유병자 실손보험의 경우 치료비를 보존하기 위한 목표로 판매하고 있으나 실손보험의 경우는 여러가지 질병에 고나하여 그리고 간편심사보험의 경우는 특정한 질병을 보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유병자 실손보험의 경우는 중복으로 가입을 허용치 않아 간편심사보험과 함께 가입하는 것이 가능하므로 설계사에게 두 상품에 대하여 동시갑을 권유받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경제적으로 여유가 부족하다고 할 수 있는 은퇴 이후의 고령층에게 해당 유병자 실손보험의 납입 보험료 부담이 적지 않기에 가입이 간편하다고 할지라도 무조건 가입하는 것을 지양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제시되었습니다. 또한, 보험연구원의 조사에 의하면 해당 유병자 실손보험 등에 가입한 고령자가 납입 보험료의 부담으로 인해 중도에 해지하게 되는 경우가 적지 않다고 조사되었으며 납입 보험료가 부담될 수 있으므로 경제적 소득이 충분하지 않은 고령층을 고려해 해당 유병자 보험을 개선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 이야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