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3명중 2명이 가입한 실손의료보험, 손해율은 122% - 우체국실손의료비보험

정보게시판

실손의료보험은 가입자가 계약 중 질병이나 상해로 인해 병원치료를 받을 때 치료비를 보장해주는 상품입니다.
제2의 국민의료보험이라 불리고 있으며, 국민의 66%가 가입한 인기많은 보험입니다.

 

실손의료보험의 경우 손해보험사에서 계약한 건수는 2천 787건이며 81.5%에 해당하는 점유율을 갖습니다. 생명보험사의 경우 보어 계약 건수가 632만건으로 18.5%에 달합니다. 기본적인 계약의 경우는 도수치료 및 비급여 주사제 그리고 비급여 MRI 특약을 활용할 수 있으며 노후실손보험에 가입한 건수는 2만 9천건에 해당합니다. 


특히 실손의료보험은 보험사의 손익률 보다도 손해율이 122%인 보험으로, 보험금 청구가 가장 많은 보험이기도 합니다.
그 이유는 보장범위가 넓어 실생활에서의 활용도가 높기 때문인데, 작은 질병부터 큰 상해까지 다 보장해 주는 상품입니다.
적은비용으로 자신의 미래에 대비하는 실손보험 어떨까요?